카카오 VX, 한진선·황유민·김재희와 팬 커뮤니티 플랫폼 ‘버디스쿼드’ 팬미팅 개최
카카오 VX, 한진선·황유민·김재희와 팬 커뮤니티 플랫폼 ‘버디스쿼드’ 팬미팅 개최
  • 김윤성 기자
  • 승인 2023.12.05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 VX(대표 문태식)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한진선, 황유민, 김재희, 손예빈이 골프 팬들을 위한 커뮤니티 플랫폼 ‘버디스쿼드’ 오프라인 팬미팅 행사 ‘버디스쿼드 팬밋업’을 개최했다.

버디스쿼드는 카카오 VX의 첫 번째 NFT(Non-Fungible Token, 대체불가토큰) 서비스로, 골프 용어인 ‘버디(birdie)’와 조직 또는 무리를 뜻하는 ‘스쿼드(squad)’에서 이름을 따온 ‘골프 팬들의 플레이그라운드’를 지향하는 팬 커뮤니티 플랫폼이다.

이번 버디스쿼드 팬밋업 행사는 버디스쿼드 이용자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주기 위해 준비했다. 추첨을 통해 선정된 30명의 팬은 서울 프렌즈스크린 한남점에서 한진선, 황유민, 김재희, 손예빈에게 골프 팁을 전수받고, 퀴즈도 풀고 사진을 찍는 등 선수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한진선은 “버디스쿼드에서 팬들이 보내주는 관심과 응원 메시지가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된다”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내년 시즌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카카오 VX 관계자는 “골프 애호가들의 성원 덕분에 '버디스쿼드'가 프로 골퍼와 팬들이 함께 어우러져 소통하는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선순환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다”며 “KLPGA 프로 선수들과의 협업을 시작으로 KPGA와 해외 투어까지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8월 1일 선보인 버디스쿼드는 베타 버전 출시 한 달 만에 스포츠 앱 중 1위를 차지했고, KLPGA 박현경, 이예원을 포함해 45명의 선수가 합류하는 등 스포츠 분야 대세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

김윤성 기자